Home > 동창한마당 > 유머유머
 
 
제 목  신콩쥐팥쥐
작성자  구동명 (28 기)(info@busannamgo.com)
작성 시간 2005-06-30
홈페이지  
옛날 옛날에-_-콩쥐랑 팥쥐랑 팥쥐네 엄마가 살았다 근데 팥쥐랑 팥쥐네엄마는 매일 나이트를 다니며 펑펑 놀았으나 콩쥐는 매일 일만하고 살았다.
어느날..팥쥐와 엄마가 외출하며 콩쥐에게
"저기 밑빠진 독에 물 가득채워놔, 이따 와서 안채웠으면 죽을줄알어~!" 하고 놀러갔다
콩쥐는 물을 채우기시작했지만 밑빠진 독에 물이 채워질리는 없고 그렇게 헛수고만하다 지쳐고 설움이 북받쳐 엉엉 울고있었는데.. 그때 나타난 두꺼비~
"콩쥐야 걱정마, 내가 물채우는걸 도와줄께
너두 나이트가서 신나게놀아-_-" 콩쥐는 두꺼비말에 신이나서 바로 나이트로 놀러갔다 그리고 신나게 놀다 콩쥐는 밤이되서 돌아왔다. 근데 독에 물이 채워지지 않은것이었다! 두꺼비보고 어떻게 된일인가 물었더니 두꺼비가,
"독 밑에 깨져있드만 어떻게 물을 채워~" -_-;
그날밤 콩쥐는 팥쥐네 엄마한테 두둘겨 맞고 잠들었당. 다음날..또다시 팥쥐네 엄마랑 팥쥐가 놀러나가면서 콩쥐보고
"넌 오늘 저기 자갈밭을 이 호미가지구 다 갈아놔야돼, 못하면 죽을줄알어~" 하구 놀러갔다.
저 넓은 자갈밭은 어떻게 호미하나로 다 갈수있단말인가 하지만 콩쥐는 자갈밭을 매기시작했다.
하지만 금새 호미가 뿌러져버렸다. 호미도 부러지고 힘도없어서 망연자실하고있을때 소가 나타났고 콩쥐에게 말했다.
"내가 도와줄테니 너도 가서 신나게 놀다와"
콩쥐는 신이나서 바로 나이트-_-로 달려갔다. 한참놀다가 돌아온 콩쥐는 소가 밭을 다 갈았나 보러 갔는데 이럴수가! 소가 호미를 본드로 붙이면서 고치고 있는것이었다! -_-;;;
팥쥐네 엄마한테 두들겨 맞을생각을하니 너무 화가난 콩쥐, 바보같은 소를 마구 패기 시작했다. 그때.. 갑자기 나타나는 산신령!
"콩쥐야~어째서 소를 그렇게 때리는것이냐?"
콩쥐는 산신령에게 자초지종을 얘기했다. 그러자 산신령은 고개를 끄덕이며
"알았다. 내가 처리해줄테니 넌 푹 쉬다 오거라" 라고 말하며 힘센 장정 10명을 소환했다.
콩쥐는 너무 신이나서 나이트가서 놀고 잠자면서 밤늦게 까지 놀았다. 시간이 지나고 콩쥐는 산신령이 어떻게 하고있나 보러갔는데...

장정 10명이서 소를 패고 있었다~
첨부파일  

   
내 용 작성자


총 게시물수:84 현재 3 / 총 6
번호 제목 이름 조회
64  몸 줄까? 관리자 1713
63  우째이런일이... 구동명 1807
62  신콩쥐팥쥐 구동명 1731
61  퍼왔습니다.^^ 구동명 2234
60  여친을 와이프로 업그레이드시 문제점!! 구동명 2637
59  예술가의 인터뷰 관리자 1564
58  이런거 해봤수? 구동명 1418
57  장난전화 구동명 1254
56  나이트 여자들의 부킹유형(펀글) 구동명 2005
55  히트상품 구동명 1452
54  동화속으로.... 구동명 2194
53  향수병 걸린 어느 미군 아저씨 이수민 2082
52  아내의 비밀 구동명 2270
51  어느 여대생의 이야기(실화) 구동명 2216
50  멋있는 父子사이 김동인 2236
[1][2][3][4][5][6]

 
98,672 27